LG화학, NASH 치료제 미국 임상1상 신청

8월 기술도입한 'TT-01025'…세계 최대 시장 직접 임상 진행

입력 : 2020-10-23 오전 9:30:33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LG화학(051910)은 현지 파트너사 '트랜스테라 바이오사이언스(TransThera Biosciences)'와 함께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NASH(비알코올성 지방간염) 치료 신약 파이프라인 'TT-01025'의 임상 1상 시험계획(IND)을 제출했다고 23일 밝혔다.
 
TT-01025는 LG화학이 지난 8월 중국 트랜스테라 바이오사이언스로부터 글로벌 개발 및 상업화를 목표로 도입해온 NASH 치료 파이프라인이다. 간에서의 염증 진행과 관련성이 높다고 알려진 VAP-1 단백질의 발현을 억제하는 기전의 특징이다. 전임상 결과 타겟 단백질인 VAP-1에 대한 선택적 작용이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나 기존 VAP-1 저해 약물의 임상 중단 원인이었던 '약물 간 상호작용' 없이 안전하고 효과적인 치료제 개발이 기대되는 품목으로 꼽힌다.  
 
LG화학 관계자는 "NASH 질환 분야는 복잡한 발병 기전으로 인해 신약개발 난이도가 높은 만큼 개발 성공 시엔 미래 부가가치가 매우 높은 시장"이라며 "전세계에서 가장 규모가 큰 미국에서 직접 임상을 진행하며 파이프라인의 경쟁력을 높여간다는 것에 큰 의미가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NASH는 알코올 섭취와는 상관없이 대사에 문제가 생겨 간에 지방 축적과 염증 등이 발생하는 만성질환으로 간 기능 손상이 지속될 경우 간경변, 간암으로 악화될 수 있다. 글로벌데이터에 따르면 현재 미국, 일본, 독일, 프랑스, 영국, 이탈리아, 스페인 등 의료시장이 큰 7개 국가의 NASH 환자 수는 약 6000만명이며 이 중 절반 이상이 미국에 몰려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LG화학 소속 연구원들이 의약품 개발을 위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LG화학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정기종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