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전 연령 접종가능 4가 독감백신 출하 개시

국내 제조사 중 유일한 영유아 적응증…국내 최대 물량 독감백신 공급 계획

입력 : 2019-08-30 오후 5:01:29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GC녹십자는 전 연령대 접종이 가능한 3·4가 독감백신 '지씨플루 프리필드시린지주'와 '지씨플루 쿼드리밸런트 프리필드시린지주'의 국내 출하를 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GC녹십자는 지난해 4가 독감백신의 영유아 투여에 대한 적응증을 획득했으며, 현재까지도 국내 제조사 중 6개월 이상의 모든 연령에서 접종이 가능한 4가 독감백신은 지씨플루 쿼드리밸런트가 유일하다. GC녹십자는 독감백신을 국산화한 지난 2009년 이후 줄곧 국내 최대 물량의 독감백신을 공급해왔으며, 이번 시즌에도 약 850만 도즈 분량의 독감백신을 공급할 계획이다.
 
우리나라처럼 북반구에 있는 나라는 10월부터 이듬해 4월까지 독감이 유행한다. 때문에 백신 제조사들은 통상 독감 유행에 앞서 이르면 8월부터 병·의원에 예방백신을 공급한다. GC녹십자 3·4가 독감백신은 세계보건기구(WHO)로부터 글로벌 시장에서 일종의 품목허가 격인 사전적격심사(PQ)승인을 받은 제품이다. GC녹십자는 이 같은 경쟁력을 바탕으로 남반구에 있는 국가들에 독감백신을 수출하면서 비수기가 없는 사업으로 확장, 국제 공공분야에서는 입지를 다지고 있다.
 
GC녹십자 관계자는 "지난 10여 년 동안 축적된 기술력을 통해 올해에도 모든 연령의 접종이 가능한 독감백신을 국내에 처음으로 공급하게 됐다"라며 "수출용을 포함한 북반구 독감백신 출하가 마무리되면 곧이어 남반구 수출용 독감백신 생산에 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GC녹십자 독감백신 '지씨플루 쿼드리밸런트'. 사진/GC녹십자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정기종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