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매트릭스, 코로나19 진단키트 FDA 긴급사용승인

"북미 현장 평가 성공적…글로벌 수출 확대 기대"

입력 : 2020-05-15 오후 3:32:24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진매트릭스는 코로나19 진단키트 '네오플렉스 COVID-19'가 미국 식품의약국(FDA) 긴급사용승인(EUA)을 획득했다고 15일 밝혔다. 
 
네오플렉스 COVID-19는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와 세계보건기구(WHO)의 기준에 맞춰 설계된 제품이다. 한 개의 튜브로 일괄 검사가 가능해 대량의 검체를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분석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회사의 코로나19 키트가 미국 FDA의 엄격하고 까다로운 절차를 거쳐 긴급사용승인을 획득한 것을 계기로, 진매트릭스의 미국 시장 진출도 가시화될 것으로 보인다. 해당 키트는 다양한 장비나 시스템에 사용할 수 있는 범용 키트로 미국 여러 의료기관에 제한 없이 공급될 예정이다. 
 
현재 네오플렉스 COVID-19 키트는 유럽, 남미, 중동, 북아메리카 등에 공급되고 있다. 이번 미국 FDA의 긴급사용승인으로 미국뿐만 아니라 글로벌시장 전체에서 수출 확대도 기대된다.
 
진매트릭스 관계자는 "회사의 코로나19 키트 성능에 대한 북미 지역 현장평가가 성공적으로 진행됐다"라며 "미국 시장에 빠른 진입을 위해 해당 지역 소재 기업과 계약도 이미 마친 상태"라고 말했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정기종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