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그룹, 동해안 산불 피해 성금 2억원 쾌척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긴급 생계지원 활용

입력 : 2022-03-11 오후 2:35:30
경기도 성남시 판교 제2테크노밸리에 위치한 휴온스그룹 신사옥. (사진=휴온스글로벌)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휴온스그룹은 동해안 산불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을 돕기 위해 성금 2억원을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성금은 휴온스그룹 계열사(휴온스글로벌(084110), 휴온스(243070), 휴메딕스(200670), 휴온스메디텍, 휴온스푸디언스, 휴온스바이오파마, 휴베나)가 함께 뜻을 모아 마련했다.
 
휴온스그룹의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해 이재민 긴급 생계지원과 건물 및 주택 피해 복구 등 이재민들의 일상 회복에 도움이 될 수 있는 곳곳에 사용될 예정이다.
 
휴온스그룹 관계자는 "산불로 삶의 터전을 잃고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을 주민들에게 깊은 위로의 마음을 담아 작은 힘을 보태고자 한다"라며 "국가적 재난 상황에서 산불 피해가 하루빨리 복구될 수 있도록 휴온스그룹도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휴온스그룹은 지난 2019년 강원도 산불 이재민 구호를 위한 성금 1억원을 기부했으며 지난 2020년에는 코로나19 긴급 구호 활동을 위한 성금 3억원과 5000만원 상당의 물품을, 제천지역 수해 피해 이재민 구호 성금 1억원 등을 쾌척한 바 있다. 또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실천하는 사회적 기업으로서 책임 경영을 실천하기 위해 지역사회 및 의료재단 기부, 복지시설 정기 후원 등을 실천하고 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동지훈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