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50대·경찰·돌봄·기저질환자 '부스터샷' 시작

추가 접종 시 교차접종 허용 안해

입력 : 2021-11-15 오전 6:00:00
[뉴스토마토 용윤신 기자] 50대 연령층과, 경찰·소방·돌봄 등 사회필수인력, 기저질환자에 대한 추가 접종(부스터샷)이 15일부터 시작된다.
 
지난 13일 0시까지 50대 연령층 1만2320명, 사회필수인력 1만3200명, 기저질환자 184명이 추가 접종 사전예약을 마쳤다. 접종을 마친 추가 접종 대상자들은 전국위탁의료기관에서 메신저 리보핵산(mRNA) 계열 화이자·모더나 백신을 맞는다.
 
추가 접종 시 교차접종은 허용되지 않는다. 화이자로 접종을 마친 접종대상자는 화이자로, 모더나로 접종을 마친 사람은 모더나로 부스터샷을 맞아야 한다.
 
정부는 50세 이상 연령층 등 고령층에 대한 접종 간격도 기존 6개월에서 5개월로 한 달 앞당기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앞서 정부는 지난달부터 60세 이상 고령층과 고위험군, 코로나19 치료병원 종사자에 대한 추가 접종을 진행 중이다. 접종군별로 60세 이상 고령층 등은 3만2035명, 치료병원 종사자는 1만7359명이 추가 접종을 마쳤다.
 
지난 1일부터 추가 접종을 시작한 얀센 백신 접종자와 면역저하자도 각각 7만5518명, 1만6717명이 추가 접종을 완료했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에 따르면 50대 연령층과, 경찰·소방·돌봄 등 사회필수인력, 기저질환자에 대한 추가 접종(부스터샷)이 15일부터 시작된다. 사진은 접종 대기중인 시민들. 사진/뉴시스
 
세종=용윤신 기자 yony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용윤신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