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롯데마트, PB상품 나트륨 줄인다

입력 : 2014-12-16 오후 12:26:42
[뉴스토마토 최원석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가 대형 유통업체와 손잡고 나트륨 줄이기 기술지원 사업에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해당 제품은 농협중앙회, 홈플러스, 롯데마트이 판매하고 있는 김치류, 장류, 면류, 과자류 등 자체브랜드(PB) 10종이다.
 
식약처와 유통업체들은 공동으로 기존보다 10~20% 나트륨 함량을 줄여 제품을 개발할 예정이다.
 
기술지원은 나트륨 저감화 제품을 생산하는 대기업과 한국식품산업협회, 식품관련학과 교수 등 전문가들로 구성된 자문단이 PB제품 생산 중소기업 현장을 방문해 저감화 기술 및 제품화 관련 컨설팅을 실시하는 방식이다.
 
식약처는 "내년부터는 가공식품 나트륨 저감제품 생산이 확대 될 수 있도록 중소기업 컨설팅 등 적극적으로 기술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최원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