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휴일 하루 1시간만 게임 허용"…중국 청소년 게임시간 90% 줄어

입력 : 2021-12-27 오후 4:43:43
[뉴스토마토 조승진 기자] 중국 정부가 미성년자의 온라인 게임 이용 시간을 금·토·일과 공휴일 하루 1시간만으로 제한한 뒤 청소년의 게임 이용 시간이 90%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홍콩 명보에 따르면 중국 최대 인터넷 기업인 텐센트는 "지난 8월 말 중국 당국이 발표한 역대 가장 엄격한 게임 중독 방지법 효과가 매우 뚜렷하다"며 "해당 게임 제한령 시행 이후 지난 9월 한달간 텐센트 게임을 이용한 중국 미성년자의 게임 시간이 작년 동기보다 90% 가까이 급감했다"고 밝혔다.
 
텐센트는 청소년의 접속 제한을 위해 계정 관리에서 실명확인, 안면인식 등의 기능을 강화한 것도 효과를 거두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11월 텐센트 게임의 하루 평균 로그인 계정 수가 686만 개였는데, 결제 시 안면인식 기능이 활성화된 계정이 1만1000개라고 설명했다. .
 
앞서 중국 게임 부분을 총괄하는 국가신문출판서는 지난 8월30일 18세 미만 청소년에 대해 주말과 휴일에만 하루 1시간씩 온라인 게임을 즐길 수 있다는 새로운 규정을 발표했다. 게임 회사들은 그 외 시간에는 이들 청소년이 게임을 하도록 허용해서는 안 되며, 청소년은 실명 확인 절차를 거쳐야만 게임을 이용할 수 있다.
 
사진/뉴시스
 
조승진 기자 chogiz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조승진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