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 9월 상장 목표로 증권신고서 제출…3800억원 규모

입력 : 2020-08-03 오후 6:31:58
[뉴스토마토 배한님 기자] 하반기 기업공개(IPO) 대어로 관심 받는 카카오게임즈가 9월 중 상장을 시도한다. 
 
카카오게임즈는 3일 금융위원회에 코스닥 상장을 위한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공모 절차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카카오게임즈는 이번 공모로 신주 총 1600만주를 발행한다. 공모가 밴드는 2만~2만4000원이며, 총 공모 금액은 3200억~3840억원이다.
 
카카오게임즈는 오는 26, 27일 양일간 수요예측을 거쳐 최종 공모가를 확정하고 청약 절차 등을 거쳐 9월 내 코스닥 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
 
카카오게임즈는 공모 자금으로 △개발력 강화 △신규 지식재산권(IP) 포함 라인업 확보 △글로벌 시장 확대 등에 투자할 계획이다.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는 "글로벌 게임 산업 내에서 강력한 플랫폼에 기반한 우리만의 강점을 시장에 알리고 향후 신사업을 통한 성장성을 어필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게임즈의 상장 주관사는 한국투자증권과 삼성증권이다.
 
한편, 카카오게임즈는 2016년 4월 출범한 카카오의 게임 전문 자회사다. '카카오게임즈'와 PC게임포털 '다음게임' 등 플랫폼을 기반으로 게임 퍼블리싱과 개발을 하고 있다. 카카오게임즈의 주요 게임은 '카카오 배틀그라운드', '프렌즈타운', '달빛조각사' 등이다.
 

 
배한님 기자 b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배한님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